• Law Office Sung

미국 상표 출원 - 사용예정(Intent to Use) 기반 출원

2021. 10. 6.


스타트업이 상표 또는 브랜드를 선정, 채택 및 등록하는 절차를 시작하는 과정에서, 미국 특허상표청(USPTO)에 연방상표 출원을 하는 것은 회사의 브랜드 보호 전략에서 매우 유리하다는 점을 이미 이전 글을 통하여 강조한바 있다.


한편, USPTO는 상표의 등록이라는 동일한 목적을 달성할 수 있도록 출원기반(filing basis)에 대하여 몇 가지 옵션을 제공하고 있다. ​ ​ 상업적으로 사용중 기반(1A-Use in Commerce)과 사용예정 기반(1B-Intent to Use) USPTO는 기본적으로 상표 출원시 그 출원기반에 대하여 사용중 기반(1A)과 사용예정 기반(1B), 2가지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도록 한다. 물론 이 2가지 외에도, 외국 상표 등록 기반(44E-Foreign Registration)과 외국 상표 출원 기반(44D-Foreign Application) 등 2가지의 추가적인 출원기반을 선택할 수 있으나 외국 출원 또는 등록 기반은 별도의 글에서 자세히 다루기로 한다. 상업적으로 사용중 기반(1A-Use in Commerce) 상표법(Trademark Act of 1946) Section 1(a)에 의거하여 출원하는 경우이다. 출원인이 현재 상업적으로 그 상표를 사용하고 있음을 증명해야 하고, 상업적으로 해당 상표를 최초로 사용한 날짜가 해당 상표의 우선권을 주장일이 된다. 상표법(Trademark Act of 1946) Section 1(a)에서는 상표의 소유자로 하여금 아래의 요건을 충족할 경우에 위 기반으로 출원을 허용하고 있다. 1. 상표가 상업적으로 사용중(use in commerce)임을 증명할 수 있는 서류 제출 2. 출원인이 해당 상표를 최초로 어떤 상품이나 서비스와 관련하여 최초로 사용한 날짜 명시 3. 출원인이 해당 상표를 최초로 상업적으로 사용한 날짜 명시 4. 각 류(Class)별로 1개 이상의 표본을 제출하여 출원인이 해당 상표를 상업적으로 어떻게 사용하는지를 증명

사용예정 기반(1B-Intent to Use) 상표법(Trademark Act of 1946) Section 1(b)에 의거하여 출원하는 경우이다. 출원인은 가까운 장래에 자신이 등록하고자 하는 상표를 상업에 사용할 분명한 의도를 증명해야 한다. ​ 한편 위 기반으로 출원을 하는 경우에는, 상표가 최종적으로 등록이 되기 전 사용내역서(Allegation of Use)를 제출해야 한다. 이는 상표법(Trademark Act of 1946) Section 1(c)에 따른 "사용 주장(amendment to allege use)" 또는 상표법(Trademark Act of 1946) Section 1(d)에 따른 "사용 증명서(statement of use)" 중 하나가 될 수 있다. 위 사용내역서에는 해당 상표를 상업적으로 사용한 날짜, 그리고 각 류(class)별 상표 사용을 증명할 수 있는 자료가 포함되어야 하며, 각 류(class)별로 별도의 추가 수수료($100)를 납부해야 한다. ​ 사용예정 기반(1B) 출원의 장점 사용예정 기반 출원의 가장 큰 장점은, 상표 출원시에 내가 출원하고자 하는 상표가 실제로 상업적으로 사용되고 있음을 증명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반면에 사용중 기반으로 출원할 경우에는 출원하는 상표가 상업적으로 사용되고 있음을 증명할 수 있는 자료들(홈페이지, 회사 브로셔, 실제 제품의 사진, 매장의 간판 사진 등)을 준비하여 같이 제출하지 않으면 상표등록이 거절될 수 있다. ​ 따라서 아직 출시되지 않은 새로운 제품이나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는 스타트업들에게 이 장점이 특히 중요한데, 그 이유는 내가 출원하고자 하는 상표와 유사한 선행상표가 이미 존재하고 만약 사용중 기반(1A)으로 출원하였다면 상표침해에 대한 법적 책임에 노출될 수 있기 때문이다. 사용중 기반 출원이라는 것은 그 자체로 타인의 상표를 침해하는 문제된 상표를 상업적으로 사용하였다는 걸 인정하는 것이라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반면에 사용예정 기반(1B) 출원의 경우에는 아직 상업적으로 사용 전임을 명시하였기 때문에 출원 이후 유사한 선행상표를 발견하였더라도 상표침해의 책임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다. ​ 따라서 사용예정 기반(1B) 출원 시의 위와 같은 장점과 단점(추가 수수료, 별도로 사용내역서를 제출하야 한다는 번거로움 등)을 면밀히 비교검토하여 출원기반을 신중히 선택할 것을 권한다.

Recent Posts

See All

2022. 6. 7. 만약 이 글을 읽는 당신이 캘리포니아에 살고 있는 피고용인(employee)이라면 운이 좋다고 말할 수 있다. 캘리포니아는 미국 50개 주 중에서 가장 피고용인에게 유리한 노동법 내지 근로기준법을 제정하고 있는 주 중에 한 곳이기 때문이다 (물론, 캘리포니아의 높은 물가와 미친 렌트비를 감당할 자신만 있다면 말이다!). 반대로 이야

2022. 5. 31. 벤처캐피탈(VC)을 통하여 투자유치를 받으려는 스타트업들은 투자계약서 서명 전 실사자료 제출요구를 받게 된다. 일반적으로 제출이 요구되는 실사자료들은 아래와 같으며, 각 벤처캐피탈(VC)에 따라 추가서류 제출을 요구하는 경우도 있고 경우에 따라서는 이 중 일부의 제출만으로도 실사가 완료되는 경우가 있다. ​ 1. 이사회와 주주총회의

2022. 5. 23. 직접 상표출원을 한 많은 분들이 USPTO(미국특허상표청)로부터 Office Action(OA: 중간심사통지)을 받고 나서 변호사를 찾아오시는 경우가 많다. 그 중 많이 등장하는 중간심사통지의 사유 중 하나가 바로 선행출원 상표가 존재인데, 이번 글에서는 선행출원 상표가 존재한다는 것이 정확히 무엇을 의미하며 어떻게 대응하는 것이 좋